쥬스미디어가 픽셀로직(Pixelogic)의 식구가 되었습니다!



픽셀로직(Pixelogic), 쥬스미디어 인수 한국에 더빙 사업체 설립 (버뱅크, 캘리포니아) 지난 5월 18일, 세계적으로 미디어 및 엔터테인먼트 산업용 콘텐츠 현지화 및 배급 서비스를 제공하는 픽셀로직이 한국의 더빙 스튜디오인 쥬스미디어와 인수 합의에 도달했다.


2008년에 설립된 쥬스미디어는 미국 굴지의 여러 스튜디오들을 비롯하여 스트리밍 플랫폼 및 로컬 콘텐츠 배급사에 훌륭한 퀄리티의 더빙 및 오디오 서비스를 제공해온 스튜디오이다. 쥬스미디어는 4개의 ADR룸과 3개의 오디오 믹스룸을 보유하고 있으며, 2개 지점을 운영함과 동시에 TPN 인증까지 받았다.

이번 인수는 더빙과 오디오 기능을 추가함으로써 자막과 미디어 서비스를 제공하는 픽셀로직의 한국 내 기존 운영을 강화하고자 함이다. 또한 이 투자는 현지화와 유통 공급망 전반에 걸친 회사의 엔드 투 엔드 서비스 오퍼링을 더욱 강화할 것이다.


픽셀로직의 Managing Director EMEA 인 Holger Hendel은

"쥬스미디어 인수는 주요 시장에서 고객이 직면한 물량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지속적인 노력을 의미한다."라고 말했다.

"우리의 목표는 운영의 전문성, 독점 기술 및 숙련된 현지의 주요 전문가들과의 파트너십을 적극 활용하여 더 높은 품질과 출시 시간을 단축하는 간소화된 솔루션으로 한국어 더빙 물량을 늘리는 것이다." 라고 덧붙였다.

픽셀로직의 SVP Global Dubbing and Audio Services인 Doug Higgins는

"이것은 한국 시장에서 고객의 요구를 해결할 기회를 찾는 우리에게 중요한 단계이다. 이 시설은 도쿄에 있는 모회사 Imagica의 기존 더빙 운영과 함께 지역 내 통합 더빙 역량을 위한 강력한 기반을 구축한다." 라고 말했다.


픽셀로직은 인수가 완료되는 대로 설비·용량 확충, 전용 툴과 기술 배치 등 추가 투자를 단행할 계획이다.


쥬스미디어의 김민수 대표는 "우리 팀은 한국 업계를 선도하는 더빙 역량을 구축하기 위해 협력하고 있는 픽셀로직과 함께하게 돼 기쁘다. 우리는 픽셀로직의 고객 서비스, 품질 및 기술 리더십에 대한 관점을 공유하고 있다." 고 말했다.


본 거래는 5월 말에 마무리될 예정이다.




픽셀로직(Pixelogic) 정보

IMAGICA GROUP의 자회사인 픽셀로직은 미디어 및 엔터테인먼트 산업을 위한 콘텐츠 현지화 및 배급 서비스의 글로벌 제공업체이다. Burbank, Culver City, London, Cairo, Cape Town, Seoul 및 Tokyo에서 고급 차세대 워크플로우 및 운영을 기반으로 구축된 픽셀로직은 할리우드의 메이저 스튜디오, 방송사 및 디지털 플랫폼을 포함한 업계 최고의 콘텐츠 소유자를 지원하고 있다. 픽셀로직은 자막 및 폐쇄 자막(CC), 외국어 더빙, 액세스 서비스, 텍스트 및 메타데이터 번역, 오디오 서비스, 마케팅 및 홍보 자료 설계 및 버저닝, 디지털 시네마 마스터링 및 키 풀필먼트, 홈 엔터테인먼트 마스터링, 피지컬 미디어 포맷에 대한 압축 및 오소링, 디지털 배포 제품을 위한 트랜스코딩 및 패키징, 아카이브 마스터링, 사용자 정의 소프트웨어 및 애플리케이션 개발 서비스를 제공한다. www.pixelogicmedia.com



쥬스미디어(Juicemedia) 정보

쥬스미디어는 대한민국 서울에 본사를 둔 현지화 및 오디오 서비스를 제공하는 혁신적인 업체이다. 2008년 김민수 대표가 설립한 이 회사는 더빙, 오디오, 음악 제작을 전문으로 하며, 2개의 지점에서 4개의 ADR룸과 3개의 오디오 믹스룸을 운영하고 있다. 쥬스미디어는 미국 스튜디오와 글로벌 스트리밍 플랫폼, 국내 현지 콘텐츠 제작사 등 다양한 고객을 대상으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https://www.juicemedia.co.kr/



조회수 173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